상단이미지

유정복·송영길 인천시장 후보 장애인공약

장애인평생교육관 vs 탈시설 전환센터 건립

장애인콜택시 확대 등 이동권 확보 ‘공통적’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4-05-23 16:17:26
6․4 지방선거를 앞두고, 장애계의 관심이 후보자들에게 쏠려있다. 당선자에 따라 장애인정책이 진일보하거나 후퇴할 수 있기 때문에 장애인들은 특히 후보자의 공약에 관심을 쏟고 있는 것. 이에 에이블뉴스에서는 전국 17개 시도에 출마하는 시‧도지사 후보들을 대상으로 장애인 공약을 서면으로 질의했다.

인천시장 후보자인 새누리당 유정복 후보, 새정치민주연합 송영길 후보의 장애인 공약을 소개한다. 통합진보당 신창현 후보는 질의를 보내오지 않았다.


새누리당 유정복 후보.ⓒ유정복후보캠프 에이블포토로 보기 새누리당 유정복 후보.ⓒ유정복후보캠프
■새누리당 유정복 후보

Q. 후보님께서 출마하는 지역의 장애인 복지 현실, 그리고 부족한 점은 어떤 것이 있는지에 대한 생각을 밝혀 주십시오.

인천의 등록장애인 수는 2012년 기준 13만3467명에 달하고 있고, 장애인 시설수는 총 131개소입니다.

장애인 복지에 있어서 부족한 점은 청소년및성인 장애인의 학력인정을 위한 체계적인 교육과정 없고, 직업 취득 및 수행을 위한 직업훈련과정을 제공하는 시설 없습니다.

또한 여성장애인의 임신 및 출산에 대한 지원 부족과 장애인 이동권과 관련하여 인천 저상버스 도입은 10.7%에 그친다는 문제점이 있습니다. 장애인 콜택시도 특장차 135대, 일반택시 28대 등 163대에 불과합니다.

Q. 지역 장애인들을 위한 후보님의 공약이 있다면 상세히 설명해 주십시오.

첫 번째 공약은 인천 장애인 평생교육관을 건립하는 것입니다. 세부사업으로는 장애인의 자립을 위한 직업훈련 교육, 저학력 성인대상 학력인정 교육 지원, 수준별 학습과정을 통한 맞춤 평생교육프로그램 운영 등입니다.

이행절차는 기본계획 수립을 통해 예산을 확보하는 등 중앙정부의 역할 협조 요청할 예정이며, 총 사업비는 450억원입니다. 이중 건축비 300억, 부지매입비 150억원입니다.

두 번째 공약은 순수 시비 확보를 통한 여성장애인 출산지원 강화입니다.

세부사업내역으로는 여성장애인 출산지원금 지원, 태아의 건강상태에 대한 추가 지원, 정기적으로 간호사가 방문함으로서 의료서비스 지원, 영아에게 필요한 장난감 방문 대여 서비스 제공, 신생아 건강관리 및 지원, 태교 프로그램 운영 등입니다.

이행절차는 1단계 보건소와 연계하여 시범 운영 및 보완을 통한 지원 마련, 2단계 2015년 예산반영입니다. 재원조달방안은 민간보조입니다.

3번째 공약은 장애인의 이동이 편리한 인천으로, 저상버스 택시 대책 등을 통해 장애인이동권을 확보하는 것입니다.

세부사업내역은 저상버스 연차적 확대, 장애인콜택시 대기시간 단축을 위해 대폭 확대, 일반택시의 장애인접근성 보장 등입니다.

이행절차는 1단계 인천시 장애인 이동권 실태조사 및 이동권 확보 계획 수립, 2단계 사업수요 조사 및 연차별 계획에 따라 예산 확보, 3단계 사업 시행 등입니다.

Q. 마지막으로 지역 장애인유권자들에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십니까? 새누리당 인천광역시장 후보 유정복입니다. 우리 인천의 장애인 분들은 2012년 기준 약 133,467명으로서 인천 주민등록인구의 약 4.7%에 해당합니다.

장애인분들의 안전과 권리를 보장하고 불편을 해소시켜줄 시청의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함에도, 여전히 답답하고 부족한 점이 적지 않은 상황입니다.

우선 청소년 및 성인 장애인의 학력인정을 위한 체계적인 교육과정이나 직업 취득 및 수행을 위한 직업훈련과정을 제공하는 시설이 전혀 운영되지 않고 있습니다.

여성장애인의 임신 및 출산에 대한 지원 역시 매우 부족하여 출산권을 상당히 침해하고 있습니다. 특히나 장애인 이동권과 관련하여서는 인천 저상버스 도입이 10.7%에 그치는 한편(전국 평균 12%), 장애인 콜택시는 특장차 135대, 일반택시 28대 등 163대에 불과합니다.

유정복은 우선 전국 최초로 인천 장애인 평생교육관을 건립하겠습니다. 장애인 평생교육의 전반적인 발전을 위해 평생교육환경을 조성하여, 장애 청소년 및 성인의 다양한 학습 욕구를 충족시켜 드리겠습니다.

여성장애인의 출산지원을 강화하겠습니다. 여성장애인 출산지원금 보조는 물론이고 신생아 건강관리, 정기적인 간호사 방문 의료서비스 등을 지원하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장애인의 이동이 편리한 인천을 만들겠습니다. 장애인이동권장애인차별의 척도이자 자립생활의 출발입니다. 저상버스, 택시 대책 등을 통해 장애인 이동권을 확보하는데 노력하겠습니다.

새정치민주연합 송영길 후보.ⓒ송영길후보캠프 에이블포토로 보기 새정치민주연합 송영길 후보.ⓒ송영길후보캠프
■새정치민주연합 송영길 후보

Q. 후보님께서 출마하는 지역의 장애인 복지 현실, 그리고 부족한 점은 어떤 것이 있는지에 대한 생각을 밝혀 주십시오.

인천시장으로 있으면서 장애인들의 탈시설 자립생활를 돕기 위한 정책을 추진해 왔고, 인천지역 장애인들의 탈시설 자립생활에 있어 일정한 성과를 거뒀습니다. 더불어, 생활시설 거주자의 1/3은 탈시설 의욕은 갖고 있으나 아직 자립생활까지 나아가지 못한 만큼 이를 효과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정책을 보다 강화할 생각입니다.

Q. 지역 장애인들을 위한 후보님의 공약이 있다면 상세히 설명해 주십시오.

우선, 장애인들의 탈시설 자립생활을 용이하게 하기 위한 중장기 계획을 수립하고, 탈시설 전환센터도 수립하도록 하겠습니다. 또, 그동안 시행해온 자립체험홈 운영을 내실화해 자립생활 준비를 위한 교육, 기술훈련을 강화하고, 장애인자립생활주택 설치, 초기정착금 지원도 보다 충실히 시행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인천지역 장애인의 안정적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장애아동 재활치료 지원, 수중재활치료사업, 재활승마사업, 청각장애인 인공달팽이관 수술지원 사업을 지속 추진하고, 매년 장애인일자리를 100개 이상씩 창출하겠습니다.

또, 장애인 이동권 확보를 위해 장애인콜택시 및 저상버스 확대도입,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BF)인증을 확대하겠습니다.

Q. 마지막으로 지역 장애인유권자들에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

이번 인천시장 선거는 장애인 여러분들에게 중요한 선택의 순간이 될 것입니다. 그동안 장애인들의 불편과 고통을 해결하기 위해 열심히 발로 뛰어 왔다고 자부합니다. 여러분 곁에 항상 있어온 송영길을 지지해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2 ‘장애등급제 폐지’에 소극적인 문형표 후보자 관리자 2013.12.16 1345
271 언어장애인의 일상대화 지원 보조기기 관리자 2014.03.03 1293
270 차이가 차별이 되는 부산시장애인콜택시 제도 관리자 2014.02.17 1200
269 홀로 있다 호흡기 빠진 중증장애인 ‘의식불명’ 관리자 2014.04.21 1191
268 장애인의 날 고속버스 타기 경찰과 '충돌' 관리자 2014.04.21 1151
267 “전동휠체어 사려고 적금까지 들어” 한숨 관리자 2014.03.19 1119
266 참정권 침해하는 ‘신형 장애인용 기표대’ 관리자 2014.03.03 1117
» 유정복·송영길 인천시장 후보 장애인공약 관리자 2014.05.26 1097
264 “수화는 언어” 6개월째 잠자는 한국수어법 관리자 2014.05.02 1065
263 8월부터 선택진료비 환자부담 35% 감소 관리자 2014.05.02 1054
262 대법 ‘의족 파손 산재 인정’, 장애인계 ‘반색’ 관리자 2014.07.16 1049
261 장애등급제 폐지, 종합판정 2016년부터 적용 관리자 2014.03.31 1047
260 " 장애인 맟춤 창업, 도와드려요" 관리자 2014.03.24 1044
259 420공투단, 복지부 장관과 9일 ‘면담’ 관리자 2014.05.02 1035
258 풀리지 않는 장애인 문제 연대만이 '살 길’ 관리자 2014.03.28 1031
257 신세계SVN 제과제빵 장애인 맞춤훈련생 모집 관리자 2014.06.05 1026
256 올해 장애인활동지원 대상 3급까지 확대 관리자 2014.05.12 1020
255 장애인들 '그린라이트 선전전' 관리자 2015.06.17 999
254 “기어서라도 시외버스에 오르려 했지만…” 관리자 2014.09.03 976
253 투표소에서 분통 터뜨린 인천 중증장애인 관리자 2014.06.05 964
XE Login